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세계의 추리작가 > 세계의 추리작가  

세계의 추리작가(37)

고먼, 에드 (1941 ~ )
  성     명  |  Edward Gorman     
  프 로 필  |
아이오와 출생. 필명 대니얼 랜섬 (Daniel Ransom),
크리스토퍼 키건 (Christopher Keegon). 대학 졸업 후
20년 동안광고 카피라이터로 근무하다가 1985년
장편 「Rough Cut」으로 데뷔했으며 1989년부터 전업작가가 되었다.
배우 겸 탐정 잭 드와이어(Jack Dwyer) 시리즈와 노인 탐정 잭 월쉬
(Jack Walsh) 시리즈 증이 있으며 미스터리 뿐만 아니라 웨스턴, 호러,
스릴러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한편 미국 범죄소설작가 협회
등 여러 미스터리 관련단체의 창립에 참가했으며 미스터리 전문지인
「미스터리 신 Mystery Scene」의 창간, 편집 그리고 여러 권의
단편집의 편집, 출판 등 창작 이외의 방면에서도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부인 캐롤 고먼(Carole Gorman) 역시 소설가이다.
그라임즈, 마사 (? ~ ) (1)
  성     명  |  Martha Grimes     
  프 로 필  |
펜실베이니아 출신 여류작가. 메릴랜드 대학 졸업 후 몽고메리 칼리지에서
교편을 잡고 있는 동안 영국 미스터리에 심취해 작품을 쓰기 시작했다.
첫 번째 작품은 「The Man With a Load of Mischief」(81)로,
잉글랜드 북부 작은 마을의 술집에서 일어난 살인사건을 리처드 쥬리
(Richard Jury) 경감이 풀어나가는 작품이다. 미국 작가가 쓴 이 영국 스타일의
미스터리는 독자들의 호평을 받아 10여편 이상의 시리즈가 나왔으며,
제3작인 「The Anodyne Necklace」(83)는 네로 울프 상을 받았다.
별난 이름의 술집을 작품 제목으로 삼는 이 시리즈는 세밀하게 묘사한
영국의 풍물과 독특한 등장인물이 특징이다.
그리샴, 존 (1956 ~ )
  성     명  |  John Grisham     
  프 로 필  |
존 그리샴은 테네시 주 맴피스 교외에서 평범한 변호사 생활을 하던 중 작가로 변신. 1991년에는 「그래서 그들은 바다로 갔다」로 전미 베스트 1위. 1992년에는 「펠리컨 브리프」로 전미 베스트 1위를 연속 석권. 명실공히 지구촌 최고의 베스트셀러 메이커로 이미 자리를 굳혔다.
그 외 지은 책으로 「타임 투 킬」, 「의뢰인」, 「가스실」, 「레인메이커」, 「사라진 배심원」, 「파트너」, 「거리의 변호사」 등이 있다.
그린리프, 스티븐 (1942 ~ )
  성     명  |  Stephen Greenleaf     
  프 로 필  |
워싱턴 D.C. 출생. 1967년 UC 버클리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캘리포니아 주 변호사 자격증을 취득한 후
변호사 생활을 했다. 79년 사립탐정 존 마샬 태너를
주인공으로 한 하드보일드 「Grave Error」를 발표하면서
작가로 데뷔했으며 태너 시리즈를 계속 발표하고 있다.
주인공 터너는 보수적인 이상주의를 냉소적인 말투 아래
은근히 풍기고 있는 전통적 하드보일드 탐정의 후계자로,
초기 작품에서는 실종자 수색 조사 과정에서 관련된 사람들의
어두운 면을 밝혀내는 마치 로스 맥도널드의 작품을 연상케
하는 면을 보여주었으나 시리즈가 진행되면서 터너 자신에
관련된 사연, 그리고 에이즈, 스토커, 약물중독 등 현대
미국의 어두운 면을 작품의 소재로 삼고있다. 최근 작은
「Ellipsis」(2000).
닐리, 바바라 (? ~ )
  성     명  |  Barbara Neely     
  프 로 필  |
펜실베이니아 주 레바논 출신 흑인 여류작가. 교육문제,
여성문제, 아프리카 문제에 관한 라디오 프로그램의 제작
등 각종 사회문제에 대하여 많은 관심을 가졌다. 한편 단편
소설을 잡지에 발표해 오다가 중년의 흑인 가정부 블랑쉬
화이트(Blanche White) 를 주인공으로 한 첫 장편소설
「Blanche on the Lam」(92)를 발표, 이듬해의 신인 부문
앤소니 상, 애거서 상, 매커비티 상을 휩쓰는 성공을 거두자
전업작가가 되었다. 작품의 수는 많지 않아 2000년 네 번째
작품인 「Blanche Passes Go」를 발표했다.
더닝, 존 (1942 ~ )
  성     명  |  John Dunning     
  프 로 필  |
뉴욕 출신. 콜로라도 덴버의 신문사에 근무하다 퇴직한 후
자유기고가로 활동하다가 1975년 「The Holland Suggestions」
로 데뷔했다. 이어 발표한 두 개의 작품이 모두 페이퍼백 부문
에드거상 후보에 올랐으나 출판사와의 충돌로 인해 절필을 선언하고
고서점을 개업했다. 한동안 작가로서 공백기를 가진 후 고서점
경영의 경험을 살려 10여년 만에 신작「Booked To Die」(92)를
발표, 네로 울프 상을 받으며 화려하게 복귀했다. 전직 경찰관이며
콜로라도에서 고서점을 운영하는 클리프 제인웨이(Cliff Janeway)
를 주인공으로 한 이 작품은 터프 가이 스타일의 인물이 활약하는
전통적 트릭 미스터리라고 할 수 있다. 속편인 「The Bookman's
Wake」(95) 역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데이, 다이앤 (? ~ )
  성     명  |  Dianne Day     
  프 로 필  |
미시시피 주 델타 출신 여류 작가. 스탠포드 대학을 졸업하고
하버드 대학에서 심리학을 전공, 듀크 대학 보건부서에서 근무했다.
80년대 들어 매들린 샌더즈(Madelyn Sanders), 다이아나 베인(Diana Bane)
등의 필명으로 로맨스 소설을 써 왔으며 1995년 첫 번째 미스터리 소설인
「The Strange Files of Fremont Jones」를 발표, 신인 부문 매커비티상을
수상했다. 20세기 초반의 독립적인 여성 프레몬트 존스가 주인공인 이 시리즈는
현재 여섯 번째 작품인 「Beacon Street Mourning」(2000)까지 나와 있다.
데이비슨, 다이앤 모트 (? ~ )
  성     명  |  Diane Mott Davidson     
  프 로 필  |
하와이 호놀룰루 출신 여류작가. 존스 홉킨즈 대학에서 문학을 전공했으며
교사생활을 했다. 1969년 결혼. 1982년부터 소설을 쓰기 시작했으며 첫 작품인
「Catering to Nobody」(90)는 애거서 상, 앤소니 상, 매커비티 상의 후보로
올라 아깝게 수상에는 실패했으나 독특한 코지 미스터리로 독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주었다. 첫 작품부터 등장한 아마추어 탐정인 골디 베어의
직업은 콜로라도에서 케이터링 사업을 하는 요리사로, 작품마다 다양한 요리법을
소개하고 있다. 2002년 11번째 작품인 「Chopping Spree」를 발표했다.
도슨, 자넷 (1949 ~ )
  성     명  |  Janet Dawson     
  프 로 필  |
오클라호마 출신 여류 작가. 콜로라도 대학을 졸업한 뒤 신문기자로 근무하다가
해군에 입대, 83년까지 복무했으며 제대 후 캘리포니아 주립대학에서 역사학 전공,
1995년까지 미국 최대의 수퍼마켓인 세이프웨이에서 법률관계 업무를 맡은 독특한
이력을 지녔다. 1990년 오클랜드의 여성 사립탐정 제리 하워드를 주인공으로 한
「Kindred Crimes」를 발표, 사립탐정소설 콘테스트에 당선되면서 데뷔했으며
불균형한 부부관계에서 오는 문제, 아동학대, 존속폭행 등 현대 미국 가정의
어두운 면을 묘사한 하드보일드 스타일의 작품을 써 오고 있다.
최근작은「A Killing at the Track」(2000).
디버, 제프리 (1950 ~ )
  성     명  |  Jeffrey Deaver     
  프 로 필  |
뉴욕 출생. 필명 윌리엄 제프리(William Jeffrey). 변호사, 저널리스트, 포크 가수,
각본가 등 다양한 직업을 거쳐 1990년부터 전업작가가 되었다.
「Manhattan Is My Beat」(89)와 제프리 명의로 발표한 「Shallow Graves」
(92)가 페이퍼백 부문 에드거상 후보에 올랐으며 첫 번째 하드커버로 출간한
「Praying for Sleep」(93), 「A Maiden's Grave」(95)는
선명한 인물묘사, 팽팽한 긴장감, 그리고 충격적인 결말로 독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사고로 반신불수가 된 감식전문가 링컨 라임과 조수 역할을 하는 신참 여성 경관
아멜리아 삭스 콤비를 주인공으로 한 「본 콜렉터 The Bone Collector」(97)가
영화화되는 등 인기를 얻었으며 주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스릴러 스타일의 작품을
발표했다. 장편소설뿐만 아니라 EQMM 독자상을 수상하는 등 단편에도 뛰어난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며, 25개국 언어로 번역되었을 만큼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가의
반열에 올라 있다. 여동생인 줄리 디버(Julie Reece Deaver)는 청소년 소설을 쓰는
작가이다. 최신작은 링컨 라임 시리즈인 「The Vanished Man」(2003).
 1  2  3  4  맨끝